내서재현황

  로그인 하세요
베스트도서베스트도서 추천도서추천도서

도서정보

기쁨의 노래

    제목 : 기쁨의 노래
  • 저자 : 미야시타 나츠
  • 등록일 : 2019-08-27
  • 출판사 : 이덴슬리벨
  • 출판일 : 2019-01-22
  • 공급사 : 우리전자책  
  • 지원기기:PC iPhone, Android Phone iPad, Galaxy Tab

형태

XML

용량

1555k

대출현황

대출가능

예약현황

예약 (0)

작품 소개

★ 2016년 일본 서점 대상 수상 작가,
《양과 강철의 숲》미야시타 나츠가 그려낸 아름다운 이야기
★ 언론과 평론계, 서점관계자의 극찬을 받은 ‘청춘×음악 소설’의 걸작!

유려한 문체, 편안하고 감각적인 묘사, 따뜻하고 선한 이야기를 쓰는 미야시타 나츠가 피아노 조율에 매료된 한 청년의 성장 이야기를 담은 《양과 강철의 숲》에 이어 음악을 매개로 한 또 하나의 성장 소설을 가지고 돌아왔다.
《기쁨의 노래》는 일본에서 출간 즉시 ‘음악 소설의 걸작’이라는 극찬을 받은 작품으로, 누구나 거쳐야 하는 아이도 어른도 아닌 사춘기 시절의 고민과 소란함, 그 과정에서 음악을 통해 부딪고 어울리며 성장하는 여섯 소녀들의 모습을 아름답게 그려냈다. 드러내놓고 위로하고 격려하는 대신 노래로 입을 맞추고, 차츰 마음까지 맞춰가며 인생의 봄을 지나는 소녀들의 이야기는 단순한 소설을 넘어 아름다운 인생 이야기로 승화된다. 음악을 중심으로 생겨나는 변화와 성장이 스펀지에 물이 스미듯 우리의 마음에 밝고 상쾌하게 스며든다.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계절감과 더불어 등장인물들이 마음의 키를 키워가는 모습이 읽는 이의 가슴을 부드럽게 감싸줄 것이다.

★★★★★ “우리의 노래를 들어라.” 하나가 된 여섯 명의 목소리가 들리는 듯하다.
★★★★★ 미야시타 나츠만의 섬세하고 잔잔한 이야기에 빠져들었다. 마음이 포근해진다.
★★★★★ 청춘의 맛이란 이런 걸까. 마지막 페이지를 넘기니 상쾌한 기분이 든다.
★★★★★ 레이는 노래를 계속하고 있을까? 다음 편이 기대되네요!
★★★★★ 어쩌면 우리 모두의 이야기가 아닐까요. 울퉁불퉁하면서도 자신의 행복을 찾아가는 모습에 저도 모르게 눈물이 났습니다.
- 일본 아마존 서평 중에서

여기저기서 휘어지고 부러지면서
필사적으로 ‘나’와 마주하는 소녀들

서툴렀지만 가장 찬란했던 그 시절, 소녀들의 따뜻한 성장 이야기

유명한 바이올리니스트의 딸인 미키모토 레이는 음대부속고교에 지원하지만 떨어진다. 좌절감을 느끼며 일반 학교로 진학해 눈에 띄지 않기를 바라며 학교생활을 이어가던 어느 날, 얼떨결에 레이가 반 대항 합창대회의 지휘를 맡게 되면서 이야기는 시작된다.
레이와 함께 노래 연습을 하게 된 여섯 소녀들 역시 저마다의 콤플렉스로 힘겨워한다. 경제적인 문제로 피아노를 배우지 못한 치나츠, 부상으로 소프트볼 에이스 선수생활을 그만둔 사키, 남다른 능력에서 벗어나고 싶은 후미카, 그리고 뭔가에 열정적으로 빠져본 적 없이 적당히 잘하는 반장 히카리, 말 못할 고민으로 괴로워하는 요시코 등 여섯 소녀들의 내밀한 이야기가 각자의 시점에서 씨줄과 날줄처럼 얽히면서 펼쳐진다.
때로는 고민들로 우울하고, 자의식 과잉으로 좌절감을 맛보지만 난생처음 경험하는 일들에 설레며 기쁨과 환희를 느끼는 사춘기 시절을 함께한 소녀들. 서투르지만 여섯 소녀들은 합창을 통해 느리게 느리게 변화한다. 함께 고른 경쾌하고 활기찬 <아름다운 마돈나> 노래를 부르면서 ‘나’의 문제에 사로잡혀 있던 소녀들이 타인의 존재를 인정하고 세상을 다른 시선으로 바라보게 된다.
무엇보다 미야시타 나츠만의 섬세한 심리 묘사는 사춘기 소녀들의 부서질 듯 위태로운 자아를 고스란히 드러내 독자들의 내면에까지 그 울림을 전해준다.

청춘에게는 응원을
그 시절을 보낸 이에게는 그리움을

합창대회에서는 형편없는 성적을 받았지만 <아름다운 마돈나>는 마라톤대회에서 빛을 발한다. 꼴찌로 들어오는 레이를 응원하기 위해 누군가 시작한 이 노래를 어느 순간 아이들이 모여들어 함께 부르게 된다. 그때 흘린 레이의 눈물 한 방울이 반 친구들의 가슴을 적신다. 이런 게 노래의 힘일까?
겨울에서 봄으로, 도레미파솔라시 그리고 도. 음계를 따라 이야기를 읽어가다 보면 어디선가 노랫소리가 들리는 듯하다. 막막하고 답답한 마음에 응원과 앞으로 한 걸음 내디딜 힘을 준다. 소나기 내린 후 맑게 갠 하늘을 보는 듯 밝고 반짝반짝 빛나는 이야기여서 누구나 미소를 머금고 읽게 될 것이다.

저자 소개

미야시타 나츠(저자) : 1967년 후쿠이 현에서 태어났고, 조치대학 문학부 철학과를 졸업했다. 2004년, 〈조용한 비〉로 《문학계》 신인상 가작에 입선하면서 등단했다. 2007년에 발표한 장편소설 《스콜레 No.4》가 TBS의 프로그램 〈왕의 브런치〉와 문예지 《책의 잡지》 등에서 절찬을 받았다. 2011년에 발표한 《누군가가 부족하다》는 그해 일본 서점대상 후보에 올랐다. 그 밖의 소설로 《태양의 파스타, 콩수프》 《멀리서 들리는 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기쁨의 노래》 《시골 양복점 모델의 아내》 《두 개의 증표》 《겨우 그것뿐》 등이 있다. 2016년 《양과 강철의 숲》으로 일본 서점대상 1위를 수상했다.

목차

저자소개
1장 도 - 기쁨의 노래
12월 1일-미키모토 레이
2장 레 - 카레우동
12월 22일-하라 치나츠
3장 미 - No.1
1월 13일-나카미조 사키
4장 파 - 선더로드
1월 27일-마키노 후미카
5장 솔 - 바움쿠헨
2월 19일 - 사토나카 요시코
6장 라 - 여름이다
2월 26일-사사키 히카리
7장 시 - 천년 메달
3월 4일-미키모토 레이

오늘 본 도서

1 개

이전책
다음책 내서재 Top